현재 위치:
-> 한국어 -> 정보와 뉴스 -> 뉴스 속보
제3회 용외외국인 중국어 경기대회가 천일각 박물관에서 원만 폐막
정보 출처:天一阁博物馆 발표 날짜:2017-10-30 
가게:[크다 작은] 색상 조정:

금추 시월, 계화 향기가 사방에 풍긴다. 10월 27일, 한국,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튀니지, 이란, 우크라이나 등 각국에서 중국어를 즐기는 외국 친구들의 입담이 구슬꿰미 풀어지듯 쏟아 내고 각자의 풍채를 전시하였다. 제3회 용이 외국인 중국어 경기 대회가 “남국 서점” 천일각 장원청에서 개최하였다.

닝보시첫 번째 국제 교류 시범 기지로서 연속 2년 성공적으로 용외 외국인 중국어 경기 대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경기 대회는 전에 개최한 두 회 중국어 대회와 대비하면 대회 선수들의 국적이 더욱 다양하고 중국어 수준이 더 높으며 경쟁이 더욱 치열하다. 링크의 설정에서도 낡은 것을 밀어내고 새것을 내놓았다. 그중 접속사 성구, 전통 지식 문답, 고시 고사 낭송을 새로 추가하였다. 그리고 처음으로 삼인 일조의 단체 경기 방법을 채택하여 선수들로 하여금 중국 문화의 푸짐과 윤기, 예술의 화려와 우수함을 감수하게 한다. 이렇게 이번 경기 대회의 관상도를 향상하였다.

이번 시합에서 닝보 대학, 닝보 하마 오 국제 학교, 노팅엄 대학 등 여러 학교들이 적극적으로 응하였다. 교내의 층층 선발을 거쳐 모두 18명 선수가 두각을 나타냈다. 그리고 6조로 나누어 마지막 결승전에 선입되어 단체상과 장원, 방안, 탐화 칭호를 쟁탈한다. “벗이 멀리서 찾아주니, 또한 즐겁지 아니한가?”. 대회에서의 매 외국 선수는 만 리 길도 마다치 않고 중국으로 오신 분들이니 모두들 중국 문화를 전파하는 사자이다. 대회에서 선수들 유창한 중국어로 중국 전통 지식을 회답하고 머리를 흔들며 고시 고사들을 낭송하니 분위기가 아주 좋다. “저와 중국 음식”의 주제 연설 중, 관중들은 그들의 설명 아래에 마치 하나하나의 군침을 흘리는 음식들을 진짜 맛보는 것과 같다.마지막 솜씨 전시 부분에서 다들 “비장의 솜씨”를 전시하여 다채로움을 띠였다. 이번 대회가 이 외국 친구들이 중국 전통문화의 무한히 매력을 감수하게 하였고 닝보시 이 인문 누적이 풍후하고 역사 문화가 유구한 아름다운 도시를 요해하게 하였다.

다섯 회의치열한 경기를거쳐 닝보 대학의 학생 위권한,월량,쥐러스가단체1등 상을 획득하였다. 닝보 대학에서 온 이란 처녀 월량은 기술이 뛰어나 군웅을 눌러 1등을 획득하여 장원 자리에 올랐다.


【끝】 【이 페이지 인쇄】 【창 닫기】
Produced By 大汉网络 大汉版通发布系统